탈모원인 | 탈모클리닉

본문 바로가기
image1899-1075

최신글

탈모원인

탈모는 혈(血)의 문제!

머리카락은 한의학에서 "혈지여(血之餘)" 즉 혈(血)의 일부분이라고 표현합니다.
그만큼 모발과 혈(血)은 밀접한 연관성이 있고, 실제로 탈모는 여러 원인들이 혈(血)에 영향을 미치면서 나타나게 됩니다.

한의학적인 관점에서 탈모가 생기는 원인은 크게 두 가지입니다.

01열(熱)
현대인은 탈모가 발생하기 쉬운 환경에서 살고 있습니다.
불규칙하고 불량한 식습관, 스트레스, 불면, 과로 등이
바로 그것이며, 이런 환경이 지속되면 우리 몸에는 나쁜 열이
발생하게 됩니다. 냄비의 물을 끓이면 물이 점점 줄어들 듯,
몸속에 지속적으로 열이 쌓이게 되면 몸 안의 수분과 혈액도 점차 줄어들게 됩니다. 자연히 머리카락에 필요한 수분과
영양분이 제대로 공급되지 못해 머리카락은 약해지고
가늘어지다 결국에는 빠지게 됩니다.
1. 스트레스

화병(火病)이라는 말처럼, 지속적인 스트레스는 우리 몸에 화(火)를 만듭니다. 또한, 스트레스를 받았을 때
"기가 막힌다"고 표현하듯, 스트레스는 인체의 기혈 순환을 방해하고 결국 열이 발생하도록 합니다. 이렇게 기의 흐름이
원활하지 않으면 두피로 가야 할 영양분이 충분히 공급되지 않으며 열이 발생하게 돼 결국 탈모로 이어지게 됩니다.

2. 과로와 불면

업무나 시험 준비로 과로를 하거나 잠을 충분히 자지 못한 다음 날 얼굴이 화끈거리는 듯한 느낌을 느끼게 됩니다. 과로나 불면 등으로 인해 체력이 저하되면 혈액이 부족한 혈허(血虛)가 발생하며, 혈허(血虛)상태가 지속되면 적은 양의 물이
빨리 끓듯이 몸에 열이 발생하기 쉬워집니다.

3. 불량한 식습관

술과 기름진 음식, 맵거나 자극적인 음식은 우리 몸에 열이 쌓이도록 하는 대표적인 음식들입니다. 이런 음식들을 지나치게
오랫동안 섭취하게 되면 우리 몸에는 노폐물이 쌓이게 되며, 이 노폐물은 점차 열을 발생시켜 탈모를 유발합니다.

02정혈허(精血虛)
출산이나 지나친 다이어트, 체력저하 등으로 인해
탈모가 생긴 경우, 정혈허(精血虛)로 인한 탈모로 봅니다.
여러 요인으로 체력 소모가 극심하여 기력이 떨어지거나,
출산이나 다이어트로 정혈(精血)이 부족해지게 되면 모발에 충분한 영양공급이 이루어지지 못하게 되어 탈모가 생길 수 있습니다. 논에 충분히 물이나 거름이 공급되지 못하면 벼가 말라 자라지 못하게 되는 것과 같은 이유입니다.
이렇게 기와 정혈이 허해 생긴 탈모는 충분한 영양공급과
휴식 이외에도 적극적인 치료가 꼭 이루어져야 합니다.
상담전화
1899-1075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