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형별 탈모 | 탈모클리닉

본문 바로가기
image1899-1075

최신글

유형별 탈모

여성탈모

01현대여성은 탈모를 유발하는 생활을 하고 있다!

여성 탈모는 대개 과도한 스트레스나 지나친 다이어트로 인한
영양 손실, 출산과 갱년기, 혹은 기타 호르몬 이상 및 두피질환,
유전 등으로 인해 발생합니다. 그 외에도 잦은 펌이나 염색,
잘못된 식습관, 머리를 세게 묶는 습관 등은 여성 탈모를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02여성탈모는 반드시 치료가 필요하다!

현대에 들어서는 여성형 탈모 발생 연령이 점점 낮아지는
추세이며, 여성 탈모는 특히 미용적인 측면에서 많은
스트레스를 주고 심하게는 우울증이나 대인 기피증을 유발할
수 있다는 점에서 심각하며 반드시 치료가 필요한 질환입니다.

03정수리의 머리숱이 적어진다!

여성형 탈모는 남성형 탈모와 달리 주로 정수리
부근에서부터 발생하며, 앞머리와 헤어라인은 보존되는
경우가 많은 편입니다. 특히 정수리 부위의 모발이
가늘어지며, 모발의 밀도가 매우 낮아지는 경향을 보입니다.

여성탈모의 다양한 원인
1. 스트레스로 인한 탈모

스트레스는 우리 몸에 열을 발생시키며 열은 위로 올라가는 성질이 있어, 과한 스트레스를 받으면 머리 쪽에 열이 몰려
탈모가 유발됩니다. 현대에는 여성의 사회생활이 증가하면서 가정안팎으로 받는 스트레스와 과로가 증가해 스트레스로
인한 여성 탈모 유병율이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2. 다이어트로 인한 탈모

무리한 다이어트로 인해 영양이 불균형해지면 모발을 길러주는 혈이 부족해져 모발이 건강하게 자라지 못하고 탈락하게 됩니다. 건조하고 영양분이 부족한 사막에서는 나무가 자라날 수 없는 것과 같은 이치로, 모발의 거름이 되는 혈이 부족해지면 두피에서 건강하고 튼튼한 모발을 키워낼 수 없습니다. 따라서 적절한 한방치료를 통해 부족해진 혈액을 채워 모발이 잘 자랄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는 치료가 필요합니다.

3. 갱년기 탈모

폐경 이후 여성의 몸에서는 여성 호르몬의 분비가 줄고, 남성 호르몬의 분비량이 증가하게 됩니다. 여성 호르몬인
에스트로겐은 모발의 개수를 증가시키는데, 갱년기에는 에스트로겐의 농도가 낮아지면서 평소에 비해 모발의 탈락속도가 빨라져 탈모가 발생하게 됩니다. 갱년기 탈모치료는 이러한 호르몬의 부조화를 개선해 탈모뿐 아니라 전반적인 갱년기
불편 증상을 개선하는 방향으로 진행됩니다.

4. 산후 탈모

산후 탈모는 출산 2~5개월 후에 나타나는데, 증상이 일시적인 경우도 있으나, 관리 소홀, 스트레스, 산후 우울, 불충분한 식습관 등으로 인해 영구적인 탈모로 진행되기도 합니다. 특히 출산과정을 거치면서 여성의 몸은 기력과 혈액이 부족한 ‘기혈허(氣血虛)’와 나쁜 혈액이 배출되지 못하고 덩어리로 남는 ‘어혈(瘀血)’의 상태가 되기 쉬워, 출산 후에는 전반적인 신체 컨디션이 저하되며, 이는 탈모의 유발과 악화를 더욱 부추깁니다. 그렇기에 산후 탈모는 근본적인 몸의 치료가 더욱 필요합니다.

상담전화
1899-1075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