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발이식수술관리 | 탈모클리닉

본문 바로가기
image1899-1075

최신글

모발이식수술관리

수술 전 관리 (약 3개월)

탈모가 진행되고 있는 두피는 이미 손상되어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렇게 건강하지 못한 두피에는 모발을 심더라도 안정적으로 자리 잡지 못하게 됩니다.
모발이식수술 전 붉고 딱딱한 두피를 개선하고, 전반적인 신체 컨디션을 끌어올려
이식된 모발이 튼튼하게 생존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는 치료는 필수입니다.

모발이식수술

본인의 모발 중 건강한 부위의 모발을 채취하여 탈모가 진행된 부분으로 옮겨 심는 수술입니다.
탈모가 일어나는 사람의 대부분에서 비교적 뒷머리는 보존되는 특징이 있어 대개 뒷머리를 탈모부위로 옮겨 심게 됩니다.
모발이식은 비교적 빠르고 확실한 치료효과를 얻을 수 있으나, 근본적인 원인을 치료하는 방법은 아닙니다.
모발이식을 한다고 해서 탈모의 진행이 멈추는 것이 아니므로 약물 복용 등 꾸준한 관리가 필요하며,
환자에 따라서는 여러 차례 모발이식수술을 진행해도 이식된 모발이 잘 살아남지 못하고 낮은 생착률을 보이기도 합니다.

모발이식수술관리가 꼭 필요한가요?
     모발이식수술은 빠르고 확실한 치료효과를 얻을 수 있지만, 탈모의 진행을 멈추는 근본적인 치료 방법은 아니라는 점,
     환자에 따라서는 이식된 모발이 살아남지 못하고 탈락되기도 한다는 점 등 아쉬운 부분도 많은 치료법입니다.
     모발이식수술관리는 모발이식수술의 이러한 단점을 보완하고,
     수술의 효과를 극대화하여 탈모에 대한 걱정에서 완전히 해방될 수 있도록 합니다.
수술 후 관리 (약 3개월)

모발이식수술을 받았다고 탈모 치료가 종결되는 것은 아닙니다. 다른 부위의 모발을 탈모 부위로 옮겨 심었기 때문에
옮겨 심은 모낭이 빠르고, 온전히 자리 잡을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어야 합니다.
수술 후 관리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다면 모발이식 수술 후 한동안은 만족하실 수 있으나 시간이 지날수록
모발을 이식한 주변부위의 머리가 점차 빠져 탈모 치료를 처음부터 다시 시작해야할 수도 있습니다.
모발이식수술 후 관리 프로그램은 이식부위에 생긴 상처의 회복을 돕고, 탈모가 더 이상 진행되지 않도록 하며,
토양이 되는 두피를 건강하게 해 이식된 모발이 생착하여 잘 자랄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